조회 수 4922 추천 수 0 댓글 0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+ - Up Down Comment Print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+ - Up Down Comment Print
마드리드, 스페인 외신종합】교황 요한 바오로 2세가 오는 8월 16~21일 스페인 마드리드에서 열리는 세계청년대회 수호성인으로 결정됐다.

세계청년대회를 주관하는 교황청 평신도평의회 의장 스타니슬라프 릴코 추기경은 21일 마드리드에 모인 230여 명의 각국 대표단들이 모인 자리에서 이같이 말했다.

이 발표는 교황청이 요한 바오로 2세가 5월 1일 로마에서 시복될 것이라는 발표가 있은 뒤 바로 이어졌다.

릴코 추기경은 “요한 바오로 2세 교황이 스스로를 얼마나 ‘젊은이들의 친구’로 여겼는지를 상기시키면서 이 소식을 청년대회 관계자들에게 전하게 되어 기쁘다”고 말했다.

전 세계 84개국과 57개 교회 기관들을 대표하는 이들 대표단은 마드리드 외곽에서 나흘 동안의 모임을 갖고 다가오는 행사 준비에 대해 논의했다.



나눔글꼴 설치 안내


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.

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
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.

설치 취소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Sketchbook5, 스케치북5